쌍용차(003620) 2017년 10월 판매동향

쌍용자동차, 10월 내수, 수출 포함 총 1만 744대 판매
▪ 내수 7,414대, 수출 3,330대 포함 총 1만 744대 판매, 전년 동월 대비 21.7% 감소
▪ 티볼리 등 주력모델의 꾸준한 판매로 전년 누계 대비 내수판매는 4.7% 증가세 유지
▪ G4 렉스턴 글로벌 시장 공략 확대 및 공격적 영업활동 강화를 통해 글로벌 판매 확대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 www.smotor.com)가 지난 10월 내수 7,414대, 수출 3,330대를 포함 총 1만744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러한 실적은 역대 최장 기간이었던 추석 연휴에 따른 조업일수 축소 영향으로 내수, 수출 모두 감소세를나타내며 전년 동월 대비 21.7% 감소한 것이다 .

내수 판매도 영업일수 축소에 따라 전년 동월 대비로는 21.5% 감소 했으나, 티볼리 브랜드 등 주력 모델은 꾸준하게 판매되면서 전년 누계 대비로는 4.7%의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다.
수출 역시 전년 동월 대비 22.2%의 감소세를 보였지만, G4 렉스턴의 글로벌 선적이 시작되면서 3개월 연속 3천대 이상의 실적을 기록하면서 전년 대비 누계 실적의 감소세는 점차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쌍용자동차는 현재 성장세를 주도하고 있는 신차 이외의 기존 차량에 대한 다각적인 내수판매 활성화 전략 추진은 물론 G4 렉스턴의 영국에 이은 이태리, 스페인 등 유럽시장 론칭과 함께 중남미 시장 등 진출을 통해서 판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조업일수 축소 영향으로 전체적인 판매는 감소했으나 주력모델의 꾸준한 판매로 누계 내수 판매는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G4 렉스턴 해외시장 론칭 확대는 물론 공격적인 영업활동 강화를 통해 판매를 더욱 늘려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